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무현 전 대통령 13주기 추도식…尹은 일정상 불참
등록날짜 [ 2022년05월23일 10시15분 ]
오늘(23) 오후 2시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는 노 전 대통령 서거 13주기 추도식이 엄수된다.

6·1 지방선거를 9일 앞두고 전·현직 여야 인사들이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3주기 추도식 참석을 위해 대거 김해 봉하로 향한다.

정부·여당에서는 한덕수 국무총리와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김대기 대통령 비서실장, 이진복 정무수석,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등이 참석해 '통합'을 강조할 예정이라고 한다윤석열 대통령은 다른 일정상 참석하지 못한다.

야권에서는 문재인 전 대통령 내외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총괄선거대책위원장, 윤호중·박지현 공동 상임선대위원장, 친노·친문 원로 등이 집결해 '결집'의 메시지를 낼 것으로 보인다.

올해 추도식의 주제는 '나는 깨어있는 강물이다'로 노무현 전 대통령이 바란 소통과 통합의 민주주의를 향해 나아가자는 취지로 기획됐다.

공식 추도사는 정세현 전 통일부장관, 시민추도사는 조규애 전시관 도슨트가 낭독한다. 추모공연은 가수 강산에씨가 진행한다.

추도식이 끝난 후에는 대통령묘역에서 추도 참배를 진행한다. 유족과 문재인 대통령 내외, 정당, 정부 대표가 먼저 참배하며 이후엔 시민들이 참배에 참여한다.

오는 9월 개관을 앞둔 깨어있는시민 문화체험전시관도 이날 특별 개방된다.

                                                                                                                  김지영 기자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尹대통령, 오늘(5.18) KTX로 광주 간다…5·18정신 헌법 수록 '첫발’ (2022-05-18 09:37:22)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