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현중, 여친 상해혐의 피소…"상습폭행, 전치 6주 진단"
등록날짜 [ 2014년08월22일 12시04분 ]

'한류스타' 김현중(28)이 폭행치상 및 상해 혐의로 피소당했다. 여자친구 A씨를 지난 2개월간 수차례 구타한 혐의다.

피해자 A씨는 최근 송파경찰서에 김현중을 형사고소했다. 지난 5월 말부터 7월 중순까지 반복적으로 폭행 및 상해를 당했다는 것.

A씨의 지인은 "두 사람은 지난 2012년 부터 연인관계로 지내왔다"면서 "지난 5월 이후 몇 차례 여자문제가 불거졌고, 그 과정에서 A씨를 심하게 폭행했다"고 전했다.

폭행 장소는 김현중의 잠실 아파트다. A씨는 지난 5월 주먹과 발 등으로 구타를 당했다. 얼굴과 가슴, 팔, 둔부 등에 타박상을 입었다. 전치 2주의 상해다.  

7월 폭행은 전치 6주의 상해로 이어졌다. 또 다시 여자 문제가 불거졌고, A씨는 김현중의 폭력행사로 우측 갈비뼈가 골절됐다. 전치 6주에 해당하는 상해다.

A씨의 지인은 "여자 문제가 발생했고, 폭행으로 이어졌다"면서 "지난 2개월간 구타와 사과, 용서가 반복됐다. 하지만 상황은 점차 악화됐고, 고소를 결심한 것 같다"고 말했다.

현재 A씨는 송파서에서 고소인 1차 진술을 마친 상태로 알려졌다. A씨는 연인관계를 증명하는 자료, 상해를 입증하는 진단서 등을 경찰에 제출한 것으로 전해진다.

아직 김현중에 대한 피고소인 조사는 이루어지지 않았다. 경찰은 향후 일정을 잡아 김현중을 피고소인 자격으로 소환할 예정이다.

상해죄는 피해자의 신체적 기능을 훼손했을 때 적용된다. 폭행보다 무거운 범죄다. 혐의가 인정되면 최고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한편 김현중은 오는 23일 태국 방콕으로 출국한다. 다음 날인 24일 현지에서 '2014 김현중 월드투어 '몽환' in 방콕'을 진행한다.
출처/디스패치

올려 0 내려 0
강흥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주하 남편, 혼외자 의혹…"별거 전 이미 내연녀 임신" (2014-08-25 11:51:24)
‘무도’, 레이싱 후원 약속 이행..8곳에 2억원 기부 (2014-08-21 11:31:47)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